태그 : 상실의시대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조금만 비참해지기로 했다

사람은 누구나 스스로에게 지거나 누군가에게 지는걸 원치 않는다뜻하지 않은 패배를 떠안게 되도 스스로를 합리화하며 자위한다'져주려고 했어, 전력을 다하지 않았어, 지는걸 알고 시작한 일이야'비참해지는 것을 인정하려하는 사람의 뒷모습과 얼굴, 그의 모습은 어떠할까혼자 밥을 해먹는다항상 마시는 음료에 늘 쌓여가는 분리수거 박스쓰레기를 버리러 나갔을 때 마침 ...

하루키 작가가 또 책을 냈네요

지난번 다자키 쓰쿠루와는 조금 다른 마케팅이지만그래도 기대되긴 합니다저는 하루키 소설에서 주인공 의식의 흐름기법 이라던지리얼리즘 소설에서 나오는 그 사람냄새,무언가에 고뇌하는 서로에 감정선들이 보이진 않지만 그런걸 좋아해요나름 기대되는 소설입니다.이것 또한 얼른 읽어보고싶네요단편소설집들의 특유의 그 짧음의 여운이 생길지그래도 하루키라는 작가를 좋아하진 ...

노르웨이의 숲, 상실의 시대. 숲과 나무

ㅅㅅㅅ.ㅅㅏㅇㅅㅣㄹ의 ㅅㅣ대정말 읽고싶었던, 정말 많이 추천 받았던 책. 내가 어릴 적 본 표지와 그 느낌 그대로의 책이다. 다른 출판사의 책으로 읽고 싶지 않았다. 내가 어릴 적 책에 관심이 없을 때도 이미 유명했던 이 책의 표지와 이 책의 느낌. 정말 읽고 싶었지만 그 땐 글과는 친하질 않아 쉽게 시도 하지 못했다. 하지만 스무살부터 시작된 독서의 ...

다자키 쓰쿠루의 생명력은 그 어디에도 없었다.

소설을 읽으며, 특히 문학 소설은 자신의 경험에 빗대어 감동하거나 기대하는 가능성에 판타지를 걸어 감동하기도 한다. 물론 이상적인 판타지적 사랑에 많은 감동을 느끼기도 한다. 사람들이 소설을 느끼는 방법은 다양하디 다양하다.이번 [쓰쿠루-순례의 해]를 읽으며 나의 경험과 빗대어 느끼는 식으로 독서감을 더했다.나는 주인공인 쓰쿠루의 비해 색채도 자존감도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