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음식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집에서 해먹는 간단한 볶음우동

요즘 야끼소바가 너무너무너무너뭄너ㅜ넘눔넌무너무 먹고 싶어서 아 한번 어디 제대로 먹으러 가야지 생각하다가 마침 냉장고에 우동사리가 있는걸 떠올리곤 비슷한 맛의(면의 종류는 완전 다르지만) 볶음우동을 떠올렸다.나가서 야끼소바를 사먹는게 아닌 파프리카, 숙주나물 그리고 양배추를 사왔습니다.베이컨이 있으면 좋겠지만 비싸고.. 스팸은 사둔게 좀 남아서 슬라이스...

신김치 처리하기, 햄김치볶음

볶음김치+햄 이 정확한것 같은데 그런 소소한건 넘어가고...얻어온 김치가..... 당황.....신김치다, 너무 오래 두셨나보다. 쉬었나? 그냥 신건가...어쨌든밥 먹으면서 김치에 손을 많이 안댄적은 오랜만이다, 근래 김치가 없어서 많이 먹을만도 했지만 신김치는 반찬에 어울리지 않아...내가 아무리 신맛을 좋아해서 불량식품 중에서도 신 과자들을 찾고 레몬...

설거지

혼자 살다보면 설거지를 생각보다 많이 하게 되고 생각보다 자주 쌓인다.혼자 산다고 라면이나 고추장, 간장 같은 것들에 밥 비벼먹는걸 궁상이라고 생각해 거의 요리를 해먹는 편이다.집에 라면은 해장용으로 하나만 구비해둔다, 햇반은 밥 양이 애매 할 때 뎁혀서 기존 밥솥에 섞어넣거나친구를 며칠 재웠다. 한두번보다 더 많이 며칠 재웠었다.그 친구는 내 요리에 ...

아침은 가벼운 카레 돈가스로 시작

물론 돈가스가 가벼운 음식은 아니지... 그렇지...어쨌든 그러기로 했다. 집에 마땅히 먹을게 없었기 때문정말 쓸데없이 일찍 일어났다.아마 어제 하루종일 밥을 제대로 챙겨먹지 않고 저녁에 실패한 청경채 볶음에 햇반 하나 돌려먹은게 심심했는지 아니면 위를 자극한건지나는 배고픔이라고 느끼는 그 속쓰림을 안고 매우 일찍 기상...기상 시간은 4시, '밥을 먹...

제육볶음 리벤지 매치의 아점

일찍 일어났지만 천천히~ 느즈막히 먹은 아점제육 반근이 조금 두꺼웠었는지 제대로 익혀지지 않아 고생했던 어제,아침에 리벤지 매치를 나선다. 그리고 좀 과하다고 생각했던 굴소스도 좀 덜넣고일찍 장보러 나갔다.오늘은 어제 남은 양배추와 아침에 바로 장봐온 당근, 아....파를 안넣었네.. 사놓고그냥 파채로 대충 버무려서 스팸이랑 싸먹어야겠다.다녀와서 고기 ...

부라더소다 그리고 제육볶음

부라더소다를 사달라는 말에 당췌 처음 들어보는...난 또 "부라더~ 소다(소다 종류) 좀 사다줘" 라는 줄 알고....집 근처 일곱군데 마트, 편의점을 돌아 본 끝에 마지막 7번째 편의점에서 발견한, 제일 가까운 편의점에서... 발견왜 하필 이럴 때 운은 지지리도 없는걸까, 쉽게 구할 수 있던걸 뺑 돌아 멀리있는 곳부터 돌았었지, 운동겸사겸사 라면서.....

제육볶음 용 고기 주세요 말고 제주돈육 제육볶음

그냥 냉동 제주돈육으로 제육볶음을 했습니다꼭 마트, 정육점가서 제육볶음 할건데 제육볶음용 고기 몇그람, 몇근 주세요할 필요가 없잖아요? 있는 고기로다가, 아무고기로다가 제육볶음을 하면 되잖아요.그렇기에 먼저 찾아본 제육의 정의네이버 사전의 정보[본문] 제육볶음의 제육(猪肉)은 돼지고기를 뜻하는 말로 돼지고기 목살을 도톰하게···어쨌든 ...

야식이 아닌 저녁임! 소세지 볼로네즈 파스타

밥이 있기 때문에 저녁임그리고 저녁을 안먹었기 떄문에.... 저녁임이거 먹으려고 밥했습니다.밥먹으려고 이거한게 아니라내일 메뉴가 정해져 있어서 오늘은 컵라면이나 뭐 김쪼가리 먹어야했는데생각해보니까 냉장실에 짱박혀 있던걸 발견산지 일주일 밖에 안된거 같은데.... 까먹었니...?레토르트식품의 레시피는 아주 간단전자렌지, 팬, 냄비에 삶기팬에 기름 두르고 ...

맘스터치 감자튀김 사이즈

요즘 흔히 널린 맥주집원조라 할 수 있는 패스트푸드의 감자튀김토마토케찹을 꼭 찍어먹는 가정용 감자튀김등많은 종류의 감자튀김이 존재한다.특히나 좋아하는 감자는 스틱보단 칩이지만어쨌든 난 파파이스의 감자튀김이 가장 좋다.그 다음이 맘스터치 그리고 맥주집 안주의 감자튀김근데 이건 파파이스가 아닌 맘스터치 글(size - 좌측부터 소, 중 - 색상은 조명의 차...

150304 왔다! 장조림!

항상 하는 장조림을 꾸준히 포스팅하는 사람은 나밖에 없을거야..라는 나름의 부심부심자부심으로 오늘도 장조림을 하며사진을 찰칵찰칵,포스포스팅팅검색하면 흔히 나오는 정식 레시피는 나에겐 마치초등시절 숙제 할 때 보던 전과같은 존재내가 하고픈대로 하는 장조림그러고보면 항상 결과는 같지 않다많이 졸이지 않아 간장이 한대접 나올 때도 있고 오늘은 반의반홉 정도 ...
1 2